경기방송이 함께하는

결국 쪼개지는 바른미래당

유승민 의원, “빠른 시일 내 새로운 길을 선택할 것”… 손학규 대표 측, “당 대표를 끊임없이 흔들더니 이제 와서 피해자 코스프레를 한다”며 맹비난




목록 앞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