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면접수당’ 하반기 접수 시작. 근로기준시간 생략 등 조건 완화

인당 최대 21만 원 지역화폐 지급을 통해 소상공인에게도 도움 기대



경기도는 오는 14일부터 청년면접수당하반기 신청 접수를 받는다고 7일 밝혔다.

 

청년면접수당은 청년층의 적극적인 구직활동 지원을 위해 면접에 참여하는 도내 만 18~39세 청년에게 면접 1회당 35000(최대 6)의 면접 활동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경기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취업 활동에 어려움이 많은 청년들의 상황을 고려해 상반기 신청 조건이었던 근로 기준 시간(30시간)을 없앴다. 이 기준은 올해 한시적으로 적용되며, 실업 급여나 청년구직활동지원금 등 다른 지원금 중복수급자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은 경기도일자리재단 플랫폼 잡아바에서 온라인으로 오는 14일 오전 9시부터 1016일 오후 6시까지, 112일 오전 9시부터 1130일 오후 6시까지, 1214일 오전 9시부터 1231일 오후 6시까지 총 3회에 걸쳐 가능하다.

 

이후 면접 확인서나 면접 확인서 대체 서약서, 중복수급 여부 등의 서류심사 과정을 거쳐 신청일 기준 60일 이내에 지역화폐로 수당을 지급한다.

 

김경환 경기도 청년복지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 이번 면접 수당이 청년들의 구직활동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민간 기업들에게도 면접비 지급 문화가 확산되는 출발점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작가 운영자님다른 작품 보러가기 >
목록 앞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