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GS포스코 등 민간 발전사와 공기업 등 LNG 직도입 바람…가스공사 노조, 직도입 규제 촉구



목록 앞으로